김태호 의원 “일본공사 역대급 망언, 외교적 결례 묵과 안돼”



주한일본대사관 마소 공사의 ‘막말’에 대해, 대통령선거 출마를 선언한 국민의힘 김태호 국회의원(거창함양산청합천)은 “역대급 망언”이라며 “외교적 결례를 묵과해서는 안된다”고 했다. 김 의원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주한 일본공사의 망언은 도를 넘어도 한참 넘었다”며 “입에 담기도 민망한 역대급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