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에서 봉하까지, 정말 가식적”… “편가르지 말고 통합해야”



11일 오후,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가 경남 김해 봉하마을 노무현 대통령 묘소를 참배하자 지지자 300여 명이 모여들어 인근이 북새통을 이루었다. 지지자들은 윤사단, 국민광장, 윤사모 등의 이름으로 “어대윤”, “국민은 당신을 원합니다. 공정한 세상을 열어주세요”, “권력의 들러리 공수처는 자폭하라” 등이라고 쓴…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